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맹물국수  
Front Page
Tag | Location | Media | Guestbook | Admin   
 
모듬 모듬 (更新6)


更新 번호가 바뀌면서 내용이 추가됩니다

 




---甲조리그, 역대 급 강등전쟁

니가 가라 가을 야구’, 역대 급으로 치열했던 2015년 한국프로야구판처럼,

중국 조리그 니가 당해라 강등싸움이 또 역대 급으로 치열하다.


                                           자료:sina.com 

전체 팀의 절반인 6팀이 한 덩어리로 뒤엉켰다. 이렇게 된 이유는 '뒤에서 1,2등'이던 상해(上海) 중경(重慶)이 바로 그 위 등수 애들을 잡아버렸기 때문(10.28 :18차전). , 중경은 광서(廣西)를, 상해는 북경(北京)을 이전투구 싸움터로 끌고 들어간 것. 마치 물귀신처럼.

특히 고력(古力)의 중경은 이세돌의 광서를 딛고 일단은 크게 한숨을 돌렸는데, 여기서 이세돌의 고력 패배는 의미가 작지 않다. 둘 간 대결이 주장전인만큼 만약 이겼다면 팀이 2점을 얻었을 텐데, 그걸 지는 바람에 중경이 3점을 다 가져가버렸고 팀은 졸지에 강등권으로 추락.

 

이제 총 4번의 會戰이 남았는데,..... 어쨌거나 나현의 상해(上海)는 힘들어 보이고,

고력의 중경, 작년 우승팀이자 두 명의 세계챔피언 보유 팀 강소(江蘇), 역시 세계챔피언인 진요엽(陳耀燁)/타가희(柁嘉熹)의 북경, 그리고 항주(杭州)기원, 이세돌의 광서.... 확실한 건 박정환의 supor항주의 우승 예약뿐.





---상호(常昊) 중국 총리 訪韓 수행 

중국 국무원 총리 리극강(李克强)1031일~112일 한국 방문 예정인데, 바둑 國手 상호가 대표단을 공식 수행한다. (체육계 대표)

이와 동시에, 상호는 한국 측에 선물할 예물을 고를 임무도 떠맡았는데, 그는 중국국가팀 팀장인 화학명(華學明)에게 훈수를 부탁했고, 화학명은 시일이 촉박한 관계로 중국기원이 보유한 예물 중에서 골랐다. 즉, 바둑 관련 그림/글귀가 새겨진 두 종류의 찻잔이라 한다.





--- 이건 좀 쉽죠 잉


     

       중국 건교(建橋)배 8강전, 예내위(芮乃偉) vs. 왕신성(王晨星)  - 예내위(흑) 불계승





---최고령 入門(입문) 기록

全 세계 프로棋士 중에 入門이 가장 늦었던 棋士는 누구일까?
(;가장 高齡고령에 入門한)


정답 구하기가 만만치 않아 보이는 이 문제, 그래도 잠정적인 답이 있다,

오청원의 助手우력력(牛力力), 무~려 14살에 입문했다고 한다.

14살, 한국 나이 15살. 웬만한 棋士가 입단할 나이이다. 

나보다도 늦네 ㅠ

 

중국 흑룡강(黑龍江)성 출신, 1961년생. 원래 탁구에 심취하다 1975년 처음 바둑을 접하고서 몇 배나 더 재밌어서 아예 바둑으로 방향 전환 , 1976년 전국대회 참가 및 중국 집단훈련팀(集訓隊) 진입, 1977년 국가팀 진입하며 섭위평(聶衛平)1세대 제자.





---鄔老大

이기긴 했지만 얼떨떨한 기분이다. 줄곧 팽팽한 바둑이었는데, 상대방이 좌변 공격할 때 그 手가 나빴던 듯하다.“ 


- 烏老大오노대는 소설 天龍八部 등장인물 ;우광아의 별명 -


우광아가 지적하는 手는, 짐작건대 저 흑인 듯하다, 자리에 두는 게 훨씬 나았다.


에 댓글 하나,

刚要开始爽的时候对方投了,很不爽。嘻嘻

"이제 딱 신이 날 판인데 던져버리다니, 아주 불쾌해."





---이렇게나 멀리...

이치리키 료, , , , 한 번 힘을 써서 꽤 멀리까지 왔다. 3연승. 역대 농심배에서 일본 선봉의 3연승은 처음. 선봉 아닌 전체로 넓혀도 일본의 3연승은 두 번에 불과했다(5회 대회 고바야시小林光一, 7회 대회 요다依田). 4연승 이상은 아예 없고.

 

4연승 저지자로 나선 중국의 우광아(鄔光亞).

이번에 중국팀 선발 방식은, 일단 작년 대회 종결자 련소(連笑),

그리고 올해 세계대회 우승자 고력(古力) 및 가결(柯潔),

나머지 두 명은 선발전 통과.

이미 나가떨어진 범온약(范蘊若)은 그렇다 치고, 우광아도 한국팬들에겐 그다지 이름값이 높지 않은데(2년 전 삼성배 준결승을 기억한다면 아! 싶으리라, 당시 3번기에서 이세돌에게 역전패했다),

사실 우광아는 올해 조리그 선두팀의 일등공신이다. , 박정환과 팀 동료로서, 박정환과 함께 팀의 선두 독주 행진을 이끄는 쌍두마차이다. 개인전적 123.

, 뒤늦게 폭발한 이 中古 新人의 선발전 통과는 운으로 치부할 수 없다.


97년생과 90년생의 대결, 나는 中年棋士에 한 표.





---중국 先鋒(선봉) 패배에 중국팬 ;‘밥통 같으니라고


                            


"一米两饭都是饭桶 草包三个."


"一米兩飯일미양반은 죄다 밥통, 가마니 셋."  草包:n.가마니 / 등신 머저리


- 총 23개 댓글/총 추천 수 276, 위 댓글이 최다 추천(53) 댓글임 -

- 一米兩飯이란 :

1mi<==羋昱廷미욱정Miyuting,

2fan<==范廷鈺범정옥Fantingyu 范蘊若범온약Fanwenruo -



다른 댓글 하나, 추천 수(8)는 좀 적지만.

二饭一米,一饭成凉饭,一米变陈米,但此饭却还是半生半熟 ㅠㅠㅠ


二飯一米이반일미, 밥 하나는 찬밥, 쌀 하나는 묵은쌀, 근데 이 밥은 심지어 설익은 밥 ㅠㅠㅠ


-찬밥:범정옥, 묵은쌀:미욱정, 설익은 밥:범온약-

-두어 개 記事 밑의 댓글, 비난/변호 비율은 전체적으로 3:1 정도. -





---제17회 농심배 일본 先鋒(선봉) 2연승

이치리키 료(一力遼) 2연승, 일본팀의 선봉 2연승은 9년 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2006년 제8회 농심배 하네(羽根直樹), 2005년 제7회 농심배 하네, 2003년 제5회 농심배 장허(張栩)가 각각 선봉으로 나와 2승을 거두었으며, 일본 선봉 3연승은 여태껏 없었다.

한편, 8~15회 총 여덟 번의 대회를 거치는 동안 일본팀은 늘 총 승수 2승 이하에 그치다가, 마침내 제16회 대회에서야 3승을 거둘 수 있었다. 16회의 역대 대회 동안 일본팀이 거둔 총 승수는 41, 평균 2.56승이다. 우승은 1회.

(한국 총 92, 우승 11. 중국 총 87, 우승 4.)

이번 대회 들어 선봉의 2연승으로, 일본팀은 총 3승 이상 가능성이 일단 높아졌다.





---바둑인 오바마

20151019, 캘리포니아주, 어느 모금회 석상. -미국바둑협회장 앤디 오쿤(Andy Okun) 접견 후 이어진 대화에서, 오바마 미국 대통령의 발언,

대학 때 팀(Tim)이란 녀석에게 바둑을 배운 적 있지요."

"팀은 高手였소.”

이어서 오바마는 옆의 보좌관에게 바둑을 배운 적 있냐고 물었고(답변은 x), 덧붙여 말했다.

바둑은 대단히 복잡한..... 선형 게임이죠.”


“I learned to play go in college from a guy named Tim” adding that “Tim was a go master.” He asked a nearby aide if the aide had ever played go (he hadn’t), noting that “It’s a very complicated game non-linear.”



오바마는 2009년 중국 방문 때 중국 주석 호금도(胡錦濤)에게 바둑용품 한 벌을 선물했다.

바둑판은 오바마의 고향인 하와이 특산물 코아아카시아나무를 재료로 미국바둑협회가 추천한 明匠(명장)이 만들었으며, 바둑알통 또한 오바마가 직접 고향 출신의 유리불기공예 明匠을 지목하여 제작토록 했다.

바둑알만큼은 세계최강국의 파워로도 제작하기 곤란하였기에, 미국 국적 화교인 豊雲(풍운)단의 기증을 받았는데, 풍운이 1995년 보해(寶海)배에서 우승하면서 중국대표팀 내에서 상품으로 받은 바둑알이었다.

당시 중국 에서는 이 선물을, 미래의 두 나라 관계를 간명/평등/게임이라는 바둑의 속성을 들어 암시하고자 하는 오바마의 의도로 해석하기도 했다.





---최정을 좀 알죠

6회궁륭산병성(兵聖)1회전에서 일본대표에게 이변의 패배를 당한 송용혜(宋容慧), 8강전 벌어지는 날, 잠시 탈락자 과외활동을 벌이고 나서 검토실로 들어왔다. 중국여자대표팀 감독인 왕뢰(王磊)가 최정과 진일명(陳一鳴)8강전 바둑을 놓아보고 있다가 막 도착한 송용혜더러 누가 흑이고 누가 백인지 맞춰보라고.....

송용혜가 바둑판 옆에 놓인 군것질거리를 집어 먹으면서 웃으며 말했다. 최정이 백이네요 뭐, 중앙 대모양 바둑을 디게 좋아하더라고요.




---
씨 집안

6회궁륭산병성(兵聖)배 일본대표로 참가하여 1회전에서 중국대표 송용혜(宋容慧)를 이긴 우영자(牛榮子)오청원(吳淸源)助手로 유명한 우력력(牛力力)의 딸이다. 본명 趙曄(조엽). 한편, 우력력의 남편이자 우영자의 아버지 조국영(趙國榮)은 중국장기 그랜드마스터이다. 두 사람은 1987년 결혼했는데, 결혼 후 얼마 안 있어 우력력이 바둑/일본어 공부를 위해 일본으로 건너갔고, 더구나 바둑계 거물 오청원의 조수가 되는 바람에 부부는 줄곧 같이 있는 시간보다 떨어져 있는 시간이 많았다. 우영자는 결혼 12년 만의 늦둥이딸이다(1997).

'기러기 아빠'의 딸은 엄마 곁에서 성장한 듯, 또한 일찌감치 바둑에 재능을 보인 듯하다. 10대 초반부터 중국의 국내 智力운동회 등에 참가도 했었고, 북경의 도장에서 여러 해 동안 공부한 후 올해 4월 일본에서 입단 성공, 선발전을 거쳐 이번 병성배 참가. 이번 대회에 물론 엄마도 따라왔다.

한편, 우력력은 오청원의 제자 예내위(芮乃偉)와 동세대로서, 둘은 절친이다. 일본으로 건너간 시기도 엇비슷하다. 2002년 오청원 선생이 어느 인터뷰에서 내 저술은 다 우력력이 썼음이다, 력력 또한 나의 제자라 할 수 있다란 말로 우력력을 매우 감격시켰다.

-사실, 전체 맥락으로 보자면, 이 발언은 25도 소주는 못 되고 17도 소주 쯤 되는 좀은 미지근한 표현인데, 그럼에도 불구하고 우력력은 충분히 감동한 듯하다.


우영자 본인이 프로, 아빠도 프로(중국장기) 엄마도 프로 엄마의 절친도 프로, 심지어 이모부도 프로인데 바로 마이클 레드먼드 단이다.




---그는 나쁜 사람

:당시 일본바둑계 권위자 슈사이(秀哉수재) 名人을 어떻게 평가하는지?

오청원 :그는 나쁜 사람이다.

 

-바로 위, 같은 인터뷰에서 나온 말. 그렇게 말하는 오청원의 내심은 추정만 가능하다. 그러한 추정의 한 예.

1932, 오청원은 슈사이 名人의 환갑기념특별대국자로 선발되어 정선으로 대결을 벌인다. 그런데 바둑의 시간 사용방식이 오늘날 눈으로 보자면 참으로 괴이했다. 타이젬 방식으로 비유하자면 20초 바둑을 두되 백을 잡은 名人은 내킬 때마다 1시간 장고를 할 특권을 갖는 형식이었다. 名人은 바둑 종료 때까지 이 특권을 14번 사용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종반 무렵 바둑은 흑이 유리했다. 그런데 반전이 일어났다. 슈사이가 천하의 鬼手를 터트린 것이다. 넉 달 동안의 혈투는 그렇게 결국 백의 2집 승리로 끝났다.

그러나 오랜 세월 후, 슈사이는 역사의 반전까지 피해가지는 못한다. 당시 슈사이의 묘수는 슈사이의 제자인 마에다(前田陣爾)훈수한 것이라고, 오늘날, 오청원의 母國인 중국뿐만 아니라 한국에서도, ‘마에다 훈수이 거의 정설로 굳어졌다.

장고를 할 특권이란 내키는 시점에 바둑을 일단 중단할 권리이다. 바둑은 그러고 나서 며칠 후 속개된다. 그 며칠 동안 바둑은 슈사이, 그리고 그의 제자들에 의해 낱낱이 해부된다. 어떻게 보아도, 슈사이는 이 특권 덕으로 묘수를 얻어낸 것이다.

오청원은 수십 년 후 수필집에서 세상의 오해가 있었지만 나에겐 추억의 대국이다. 눈을 감으면 바둑판 앞에 눈을 번득이는 名人의 모습이 있다....” 라고 말했다지만,

또 수십 년이 흐른 2002, ‘그는 나쁜 사람이다라고 規定(규정)했다.-




-
--危機(위기)에 빠진 두 팀

중국 2015조리그 17차전을 치른 현재,

조리그를 대표하는 전통의 두 名家이자,

중국바둑의 두 대표 棋士 상호(常昊)와 고력(古力)의 소속팀,

상해(上海)와 중경(重慶)팀이 1,2등을 달린다.

앞에서가 아니고 뒤에서.

뒤에서 1,2등.

남은 5차전에서 분투하여 강등을 면할 수 있을지,.. 적어도 한 팀은 강등당할 듯싶은데, 아무래도 상해가...

(갑조리그 1999년 출범)

(重慶:우승 총 9, 고력 소속. 강등권에 빠진 때는 20033회전 종료 시점이 유일, but 그해 우승)

(上海:우승 총 3, 상호 소속/요즘 출전은 뜸하지만. 팀원들의 고령화로 2011/2012년 강등권 사투를 치른 끝에 다행히 생존. 현재 한국의 나현과 중국의 범온약(范蘊若)을 수혈한 상태지만...)

 




---씹는 건 자유겠지만

삼성배 8강전 종료, 4對陣(대진) 결정 후, 중국의 바둑 記者 사예(謝銳)가 블로그에 이례적으로 단번에 두 편의 글을 썼다.

이세돌 바둑의 精髓(정수)攪亂(교란)(원문:)이다

가결은 인터넷바둑으로 攪亂 功力을 키웠다

이세돌의 攪亂은 진요엽(陳耀燁) 당위성(唐韋星)에게도 통하지 않았던 바, 어찌 攪亂王(;가결을 말한다, 원문은 攪王)에게 통하겠는가

-109가결(柯潔), 손이 근질근질’-


사예 기자는 이어서 1010中韓 일인자의 알 수 없는 內心世界라는 글에서 한국 일인자 박정환의 '알 수 없는 內心世界(;심약한 승부氣質기질)'를 실~~~~~컷 씹은 후, 마지못한 구색 맞추기로 중국 일인자 시월(時越)알 수 없는 內心世界(;생각 많음)’를 살포~~~~~시 깨물었다.

공교롭게도 글이 발표된 날은 마침 중국랭킹 최신판이 公布(공포)되면서 랭킹1위가 교체된 날로서, 글이 올라온 시간과 랭킹 公布가 거의 동시였다.





---나도 나한테 안 걸어

20159, 삼성배 32(-2패탈락제)마지막 날 검토실, 2연승으로 먼저 올라간 김지석 박영훈은 한가하게 관전 중, 이세돌은 이창호의 동생인 이영호와 다섯 점 지도대국 중, 이 판에 다수의 구경꾼들 시선이 집중되었다.

구경꾼 중에 중국의 유명기자 사예가 이영호에게,

내가 말을 사지요, 난 세돌 國手에게 배팅하고 선생은 스스로에게 걸기, 어떻습니까?”

사예의 제안은 단칼에 거절당했다.

그럼 나도 국수에게 걸겠네요.”





---요다(依田)傷心(상심)

삼성배 32강전 大高目포석감사양(甘思陽)과의 대결,

初場(초장)에 나쁘지 않았던 판이 꼬이고 꼬이며 패배의 기운이 점점 짙어만 가는데,...

소까!’, ‘빠가!’, 요다는 장탄식과 함께 비명을 질렀다. 고개를 가로저으며 상심하는 요다, 한 둘 때마다 턱을 부여잡고 장탄식을 하는 요다, 부채로 탁 탁 자기 뺨을 때리기까지 한다. 고통스럽게 바둑을 진 후 요다는 복기 없이 바로 떠났다.





---엄살 可決(가결) 선포합니다 땅땅땅

가결(柯潔) :운이 좋다란 말은 정말 안 하고 싶다, 너무 멕아리 없는 말 같아서. 근데 이번 우승은 진짜로 운이 좋아서다. 시월(時越)이나 미욱정(羋昱廷) 등 다들 나보다 위다. 여러 부분에서 나보다 세다...

- 8월22, 8세계대회우승자초청토너먼트우승 인터뷰 -





---침착兄의 哲理  

사혁(謝赫) :사실 나도 침착이 뭔지 잘 모른다. 다만 노력할 수밖에. 오청원 선생이, 바둑엔 평상심이 중요하다, 마음의 평화로워야 실력을 발휘할 수 있다고 말씀하였다. -사혁의 별명 침착

 

:2011년 춘란배, 한 발자국이면 세계대회 우승을 할 수 있었다.

사혁 :당시 나에게 가장 중요한 한판이었다. 젖 먹던 힘을 다했다. 그런데 시간의 흐름과 함께 당시의 강렬했던 승부욕이 차츰 잊혔다.

 

:한때 이세돌의 천적이라 불리었다.

사혁 :이세돌은 매우 강하다. 우리 때엔 그와 고력이 最高天分을 타고난 棋士였다. 그와 둘 때면 내가 열세였다.

 

:이창호와 둘 때 느낌이 어땠나?

사혁 :나는 이창호의 바둑을 보며 자란 세대이다. 내가 제일 존경하는 棋士이다. 실력뿐만 아니라 인품까지, 그는 후배의 존중을 받을 만하다. 그와 두게 될 때면 행복하단 생각이 들었다.

 

:그와 두면 특별한 소득을 얻기 때문인가?

사혁 :그와 두게 되면 심지어 상대방의 존재조차 잊게 된다. 그런 느낌은 특별하다.

 

:이창호와 이세돌은 당시 가장 뛰어난 棋士였다. 그들과 두게 될 때, 棋風(기풍)의 차이를 크게 느꼈는가?

사혁 :이창호의 棋風은 온건하다, 함부로 칼을 뽑지 않는다. 그러나 일단 폭발하면 힘이 엄청나다. 감히 맞싸워볼 생각을 못하고 굴복하게 만드는 느낌이다. 그와의 바둑에서는 쥐도 새도 모르게 불리해지곤 한다.

이세돌은 전투에 대한 감각이 특히 예민하고 강력한 힘을 가졌다. 그의 棋風은 기이해서 남들이 생각지도 못한 를 들고 나오는데, 다만 그의 머릿속은 시종 또렷하다.

 

:바둑에서 깨달은 인생 哲理(철리)?

사혁 :어떤 때는, 너무 이기려 할수록 승리에서 멀어진다. 단순하게 집중할 때 오히려 자기 실력을 발휘할 수 있다.....





---중국팬 기대 만땅

國手산맥배 記事 댓글 하나를 소개한 바 있었다. 아래 것이다.

 

최고 추천수 --130

大李小李에게 전하고 小李小朴에게 전하는가? 설마 천하제일은 아직도 한국 손안에? 가결에게 삼가 부탁, 그대에게 달렸, 부디 막아내기를. 님이 못 버틴다면, 박정환이 천하통일할 거요!



그때 소개하지 못한 댓글 하나,

 

맞아, 聶 馬 兪 常曺 李 劉 徐에게 제압당했지. 고력은 이세돌에게 제압당했고. 현재는 시월 가결이 박정환 김지석과 부딪치는데, 시월인 점점 박 김에게 밀리고 있지. 중국 최정상급이 이토록 오랜 세월 동안 뭐 하나 내세울 게 없는 신세라고. 현재 우리의 최대 자본은 바로 가결이야. 부디 特務(특무;가결의 별명)가 포효하길 기대한다. 박 김을 눌러줘, 묵은 빚 새 빚을 깡그리 청산해줘.






---

중국 바둑팀 소속 선수들의 이동(;移籍이적을 말한다) 사례는 매우 적다. 아무튼, 최고 이적료는 사혁(謝赫)이 산동(山東)팀에서 중경(重慶)팀으로 이적하며 기록한 90만위안이다(2008). 2009년 북경(北京)팀에서 항주기원(杭州棋院)팀으로 이적한 류성(劉星)의 이적료도 90만위안에 가깝다고 한다.

한편, 현 중국랭킹 1위인 가결(柯潔)은 원래/현재 운남(雲南)팀 소속인데, 운남팀이 조리그 소속이 아니기에, 2011년 이래 줄곧 임대 형식으로 타 팀 소속으로 조리그를 뛰는 중이다.

 

 



---孟子 曰  (맹자 왈)

부귀로 타락하지 않으며, 貧賤으로 뜻을 꺾지 않으며, 威武에 굽히지 않는다. 이를 대장부라 일컫는다.


(富貴不能淫, 貧賤不能移, 威武不能屈, 此之謂大丈夫 )

(부귀불능음   빈천불능이   위무불능굴   차지위대장부)

(~:~ 때문에/~로 인해 /~하다 해서)

(貧賤빈천:가난하고 천함 威武위무:권세와 무력)

 

 

 


---속담(;한국식 표현) vs. 四字成語(;중국식 표현)

산천 도망은 해도 八字 도망은 못 한다   vs.  劫數難逃겁수난도


(劫數難逃;원래 불교 용어,   劫數:액운,橫災數 ;여기선 운명적 재앙,   :difficult :도망)





---가결(柯潔)의 고백 

어린 시절 가결은 과외학원을 여러 개 다녔는데, 그중에서 춤이 제일 좋았다. 헌데 춤 선생님이 이런저런 관찰 끝에 가결의 엄마에게 왈 얘는 비만 체형이라서 춤에는 안 맞겠어요라고 사형선고를 내려버렸다. 가결이 엄마는 그 말을 고대~로 가결에게 전해주었고 가결은 한참을 통곡했다.

舞蹈(무도)계의 큰별이 그렇게 떨어졌습니다.” 가결의 한탄이다.

-2015.07.16 해협 兩岸 우승자 쟁패전 개막식-

(古 唐 柯 王元均 4인 초청 리그전)





---

"상호(常昊)는 한국에 보내는 예물이고 주예양(周睿羊)은 허당이여. 한국은 8강에 벌써 둘이나 들어갔어."


"만약 주예양이 공을 세운다면 그의 간첩 혐의를 벗겨주자고. 그렇게만 된다면 중국이 우승할 확률이 9할인데 말이야."


"타가희(柁嘉熹)가 이왕에 한국인을 만난다면 차라리 이세돌이 나아! 어중간한 상대를 갖다 붙이다간 오히려 가능성이 낮아져."


-7월 초, 몽백합배 16강 대진 결정 후, 중국 바둑팬의 댓글-

-8월 말 벌어진 16강전.

상호를 만난 박영훈은 '성님 땡큐~' 했고,

박정환을 만난 주예양은 간첩 혐의를 벗었으며,

타가희는 안성준을 만나 예상대로(?) 졌다-





---한국 棋士 중에 누가 제일 두려운가?

:맨날 중국 棋士만 이긴다고 비난 받는다.

주예양 :확실히 어떤 사람은 과격한 말을 한다. 이전에 압박감이 컸다. 현재는 차츰 편안해져 간다. 내 바둑을 두면 된다.

사실 팬들의 말이 그렇게 오바도 아니다.....(이하 생략)

 

: 한국 棋士 중에 누가 제일 두려운가?

주예양 :박정환과의 상대전적이 제일 안 좋다, 그렇다고 해서 특히 그가 겁나는 건 아니다. 여러 판이 다 처음에 한참 좋다가 마지막에 이상하게 실수를 해서 지곤 했다. 드러나는 전적만큼 진짜 실력이 그렇게 차이가 나는 것은 아니다.

 

:그 원인이 뭐라고 생각하나? 운일까 다른 이유일까?

주예양 :처음엔 괜찮았는데, 몇 판을 연속 지고, 더구나 안 질 바둑을 지고. 당신 같아도 더 더욱 이기고 싶지 않겠는가? 그렇게 암암리에 압박감이 생기게 된다. 둘 당시 대부분 시간 동안은 그런 생각이 없는데, 딱 이제는 이기겠다 싶은 순간이면 이상하게도 엉뚱한 수를 생각하게 된다. 사람은 더 이기고 싶을 때면 이런 압박감이 평소보다 더 커지게 된다.

 

:심리적 요인이 대결에서 큰 작용을 한다는 말인가?

주예양 :그렇다. 만약 連敗(연패)를 당하게 되면 심리적으로 상대방과 확실히 차이가 생기게 된다.

 

-20151, 춘란배 준결승에서 진요엽(陳耀燁) 이기고 결승 진출 후 인터뷰 중에서 -









 





Commented by 斯文亂賊 at 2015.10.22 08:48 신고  r x
牛力力 5단(당시)은 오청원 9단의 사활문제에 일일이 4글자짜리 제목을 달아 책으로 펴냈다는군요. 첫째 권 이름이 壽石不老인데 거기에 <在劫難逃>라는 이름의 문제가 있네요(물론 여기서 劫은 우리식으로는 <패>겠지요). 둘째 권의 이름은 自强不息인데 여기에 나오는 문제 이름 중에는 <明修棧道>와 <暗渡陳倉>도 있고, <黃絹幼婦>라는 재미있는 이름도 있네요.
Replied by 斯文亂賊 at 2015.10.22 08:51 신고 x
하옵고, 가결 9단이 스스로 舞蹈계의 "巨"星이라고 말한 것으로 보아 어릴 적에는 정말로 "비만" 체형이었던 듯... ㅋㅋ
Replied by 맹물국수 at 2015.10.23 07:48 신고 x
그렇군요. 在劫難逃=劫數難逃이고, 사활문제집이니 중의적으로 해석하면 나름 맛이 있겠네요.
Commented by 맹물국수 at 2015.10.23 09:41 신고  r x
모듬 모듬 (更新2) -초기화면 제목란의 更新 번호가 바뀌면서 내용이 추가됩니다.


name    password    homepage
 hidden


BLOG main image
 Notice
안녕하세요 이곳의 저작권 정..
 Category
모두 (784)
바둑 (546)
棋士 인터뷰-바둑2 (41)
앗! 이럴 手가-바둑3 (13)
바둑저작권-저2-바둑4 (42)
표절이야기-저작권1 (12)
이런저런 (63)
자료 (67)
 TAGS
 Calendar
«   2018/06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Recent Entries
알파고의 한 手 (19)
[펌譯] 삼성배 大捷(대첩) 즐기는.. (2)
 Recent Comments
지나가다가 올립니다 8팻감 대책..
지나가는 - 05.30
dbfnhfbf
xkidegt - 02.26
ㅋㅋㅋㅋㅋㅋ아 너무 웃겨
팔자야 - 2017
http://image.baidu.com/search/..
quanzhou - 2016
http://tieba.baidu.com/p/112308..
quanzhou - 2016
ㅇㅇ님 여기에 가보세요. 뭐가 좀..
맹물국수 - 2016
아 2004년부터 좀 보고싶은 기록..
ㅇㅇ - 2016
저 자료는 tom.com이 정리해준 꺼..
맹물국수 - 2016
맹물국수님 항상 자료잘보고 있는..
ㅇㅇ - 2016
알파고-알파고의 바둑을 보니 알..
지나가다 - 2016
 Recent Trackbacks
김미리, 정관장배 바둑 끝내나?
삼삶스토리
 Archive
2016/07
 Link Site
○●한국기원●○
○이창호●
●이세돌(go9dan.com)○
綜合 - Tygem.com
綜合 - CyberOro.com
綜合 - HanGame.com
言 - 박치문의바둑時論
言 - 문용직,중앙일보
言 - 문용직의 지평과 안목
言 - 조선일보,이홍렬입력
言 - 이홍렬의 19로산책
言 - 한겨레
言 - 연합뉴스 바둑란
言 - 엄민용,스포츠경향
게시판 - 프바사
블 - 조혜연九단영문블로그
블 - 정동환의 바둑동네
블 - 목진석박정상
블 - 이하진三단영문블로그
블 - 진동규六단
블 - 이영호(laoxiong老兄)
일본 - 일본기원
일본 - 바둑칼럼,讀賣(요미우리)
일본 - 日刊바둑(日刊圍碁)
일본 - 2ch Go세계바둑글타래
블日本 - 요다(依田)
블日本 - 우메자와(梅澤)日記
블日本 - 타카오신지(高尾紳路)
블日本 - 검토실에서반집승
블日本 - Yukari House
중국 - 중국기원
중국 - 新浪網Sina.com
중국 - 搜狐Sohu.com
중국 - 棋聖道場Tom.com
중국 - 體壇週報(체단주보)
중국 - 중국棋牌網
중국 - 바둑TV(圍棋TV)
중국 - 弈城eweiqi.com
중국 - 野狐foxwq.com
중국 - 통계끝판왕hoetom.com
대만 - 대만기원
블中國 - 섭위평
미니블 - 사예(謝銳)기자
블中國 - 사예(謝銳)기자
블中國 - 일본通(양삭楊爍)
블中國 - 西子林의풍경
블中國 - 문학과바둑
미니블 - 고력(古力)
미니블 - 가결(柯潔)
미니블 - Sina바둑웨이보
 Visitor Statistics
Total : 153,095
Today : 5
Yesterday : 195
rss